일본을 성진국으로 만든 요바이

  • LV 1 루루
  • 조회 1988
  • (49.♡.192.101)
  • 2013.11.23 07:40

일본을 성진국으로 만든 요바이


개방적인 성문화와 AV 산업 때문에 일본을 성진국이라고 부르는데 현대 뿐만 아니라 과거 일본에는 귀를 의심할 정도로 비윤리적인 성문화들이 있어 지금의 개방적인 일본 성문화의 뿌리를 찾아볼 수 있다.
1000년 전 일본에서는 여자가 남자와 결혼할 것인가 말것인가 결정하였으며,

결혼을 한다고 해도 남녀는 자신의 집에서 각자 따로 살아가면서 성관계를 할 때는 부인의 집에 남편이 들어갔다 나오는 형태였다고 한다.


결혼의 婚,嫁,結婚의 글자를 당시에는 요바우(よばふ) 또는 요바이(よばひ)라고 불렀으며,

'부르다.'는 뜻의 동사 요부(呼ぶ)의 재활용형인 つまどい,つままぎ에서 비롯되었는데 남자가 구혼하기 위해서 여자의 침소에 들어오는 옛 혼인풍습의 행위를 의미했다.
그러다 밤에 성교를 목적으로 모르는 사람의 침실에 침입하는 것으로 요바이의 의미가 바뀌었고

요바이의 방식도 두 가지로 나누어졌는데
하나는 여자라면 누구나 그 강간의 대상이 되었던 난폭한 방식이고,
다른 하나는 젊은 여성과 과부, 하녀나 유모만을 대상으로 하는 방식이었다.
남자들이 한밤중에 여자의 침실에 몰래 들어갔다가 날이 밝기 전에 돌아왔는데 여기에도 나름대로 규칙이 있어 '이웃집 여자는 범할 수 없다.' 등의 조건을 마을에서 회의로 정해서 그 내용을 마을 어귀에 세워 두기도 했다고 전해진다.
이 규칙을 무시하고 다른 마을의 남자가 요바이를 하러 동네에 들어오면 마을의 남자들이 무력으로 막아섰으며, 반죽음을 당할 정도로 때리기도 하였다.

 


얼핏 들으면 상대방의 의사를 무시한 강간이라고 생각할 수도 있겠지만 요바이는 상대방에게 어느 정도 동의의 이사를 얻은 후 이루어진 경우도 많고 상대는 불특정다수였다든가, 혹은 이미 파트너 관계가 성립되었다든가하는 갖가지 상황이 혼재되어 있어 무조건적으로 비난할 수 있는 문제는 아니었다.
누구나 요바이를 할 수 있는 것도 아니어서 젊은 청년은 '청년조' 여자들은 '소녀조'에 가입해야만 요바이를 할 수 있는 동네도 있었다.
이렇게 체계적으로 조직의 통제에 의해서 이루어지는 동네에서는 남자들이 제비뽑기로 상대를 정하고 밤에 지정된 여자를 찾아갔는데
여자의 외모가 너무도 못생겨서 차마 몸과 마음이 내키지 않는다든가
여자가 자신을 찾아온 남자를 거부하는 경우에는 조직에서 의논해서 상대를 바꾸어 주는 일도 있었으므로, 매우 체계적이었다고 할 수 있다.
이러한 체계로 인해 젊은 남자들은 아름다운 여인을 만나기 위해 평소에 마을에서의 평판을 중요하게 관리하는 긍정적 면도 있었다.

 


또한 요바이는 시대적, 지리적 상황에 따라 그 모습이 다양하게 변화되어 일부 지역에서는 손님이 마을에 찾아오면 여자를 내어주는 곳도 있었고 또 일부 지역에서는 마치 에스키모의 풍습처럼 자신의 집에 찾아온 손님에게 자신의 아내를 밤에 빌려주는 것이 자연스러운 풍습이었던 곳도 있었는데 손님이 아내를 거부하면 수치스럽게 여겨 아내를 죽이기도 했다고 한다.
트위터 페이스북 다음요즘 싸이공감 네이트온 쪽지 구글 북마크 네이버 북마크

 플러스 광고

id Hair (아이디 헤어)

The Satisfaction on the Trust T. 09 307 0507

법무법인 보아스, Park Legal (대표: 박재웅 변호사)

부동산, 투자, 이민 전문 변호사 사무실로써 다양하고 신뢰할 수 있는 법률 서비스를 제공합니다.  T. 09 475 5027

everysing

시티 노래방 T. 09-377-9400

34456
조회 214
2014.11.28 (금) 08:58
34453
조회 240
2014.11.28 (금) 08:44
34452
조회 146
2014.11.28 (금) 08:42
34451
조회 257
2014.11.28 (금) 08:39
34449
조회 154
2014.11.28 (금) 08:30
34448
조회 167
2014.11.28 (금) 08:25
34447
조회 180
2014.11.28 (금) 08:22
34445
조회 212
2014.11.28 (금) 08:11
34444
조회 196
2014.11.28 (금) 03:13
34443
조회 241
2014.11.28 (금) 03:12
34438
조회 234
2014.11.27 (목) 02:15
34435
조회 195
2014.11.27 (목) 02:07
34433
조회 341
2014.11.27 (목) 02:02
34432
조회 381
2014.11.26 (수) 10:29
34431
조회 313
2014.11.26 (수) 10:21
34429
조회 411
2014.11.26 (수) 10:13
34428
조회 398
2014.11.26 (수) 10:09
34427
조회 368
2014.11.26 (수) 10:04
34426
조회 304
2014.11.26 (수) 09:58
34425
조회 260
2014.11.26 (수) 09:55
34424
조회 317
2014.11.26 (수) 09:54
34422
조회 312
2014.11.26 (수) 09:46
34421
조회 281
2014.11.26 (수) 09:42
34420
조회 363
2014.11.26 (수) 09:40
34418
조회 332
2014.11.26 (수) 09:34
34416
조회 279
2014.11.26 (수) 08:13
34415
조회 188
2014.11.26 (수) 08:04
34414
조회 205
2014.11.26 (수) 07:58
34412
조회 257
2014.11.26 (수) 01:01
34411
조회 297
2014.11.26 (수) 00:58
34409
조회 246
2014.11.26 (수) 00:55
34408
조회 215
2014.11.26 (수) 00:30
34407
조회 242
2014.11.26 (수) 00:23